+160 END..

새로운 일상 2008. 4. 5. 20:06
+160.. 4월 3일.. END

그동안의 기억들은 추억으로 간직하는거야..

+161 저녁인사.. 잠깐..

+162 마주쳤지만 [...]

'새로운 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풀브라우징에 대한 꿈.. 그리고 잡다한 이야기  (0) 2008.04.06
+160 END..  (0) 2008.04.05
마음의 정리 - 1  (0) 2008.03.28
2월의 마지막날..  (0) 2008.02.29